대림시기 10:30 교중미사 시작전마다, “Alma Redemptoris Mater”를 들으시게 됩니다.

대림시기 10:30 교중미사 시작전마다, “Alma Redemptoris Mater”를 들으시게 됩니다.

덩슈웬율리아 1 239 4

 


 

대림시기에 10:30 교중미사 시작전 15분전마다, 교우여러분 성모찬송가 

 “Alma Redemptoris Mater” (알마 레뎀또리스 마떼르) (구세주의 존귀하신

어머니) 들으시게 됩니다.

 

성모찬송가 4개가 있는데 시기별로 바쳐집니다:

① 대림과 성탄시기~ ‘알마 레템토리스 마테르’ (Alma Redemptoris Mater) (구세주의 존귀하신 어머니)

② 성탄 이후부터 재의 수요일까지~ ‘아베 레지나 첼로룸’ (Ave Regina Caelorum) (하늘의 영원한 여왕)

③ 부활시기~ ‘부활삼종기도로 바치고 있는레지나 첼리’ (Regina Caeli) (천상의 모후)

④ 연중시기~ 묵주기도 후에 바치는살베 레지나’ (Salve Regina) (성모 찬송)



라틴어 원어+ 라틴어 발음:


Alma Redemptoris Mater,

(알마 레뎀또리스 마떼르)

quae pervia caeli Porta manes,

(꿰 페르비아 챌리 뽀르따 마네스)

et stella maris,

( 스뗄라 마리스)

succurre cadenti, Surgere qui curat, populo:

(숰꾸르레 까덴띠 수르제레 꾸랕 뽀뿔로)

Tu quae genuisti, Natura mirante, tuum sanctum Genitorem:

( 제누이스띠, 나뚜라 미란떼, 뚜움 쌍뚬 제니또렘)

Virgo prius ac posterius, 

(비르고 쁘리우스 뽀스떼리우스)

Gabrielis ab ore Sumens illud Ave,

(가브리엘리스 오레 수멘스 일론 아베)

peccatorum miserere.

(폐까또룸 미세레레)


 

한국어 해설:


구세주의존귀하신어머니,

영원으로 트인 하늘의 문, 바다의 별이여,

넘어지는 백성 도와 일으켜 세우소서.

단신의 창조자 주님 낳으시니,

누리 놀라나이다.

가브리엘의 인사 받으신 후도

전과 같이 동정이신 이여,

죄인을 어여삐 보소서.


1 Comments
조용종프란치스코바오로 11.28 21:08  
고맙습니다.
올해는 '듣고,'
새해부터는 '함께 부르게' 되기를 아니 되면 좋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많이~ 많이~ 해주세요~!^^ 방갑용살레시오 09.05 207
429 대림제3주일 10:30 교중미사 특송 덩슈웬율리아 3일전 55
428 5지구 미사와 함께하는 기도회 안내입니다. 김애영크리스티나 7일전 29
427 가톨릭평화신문: 이상철 신부의 성가 이야기 <43> 93 임하소서 임마누엘 덩슈웬율리아 10일전 78
426 대림제2주일 10:30 교중미사 특송: Philip Lawson 편곡된 Veni Veni Emmanuel 덩슈웬율리아 10일전 70
425 403호 대림환 덕분에 기도회가 더욱 풍성했습니다. 김애영크리스티나 12.03 57
424 12월 2일 성령기도회 안내입니다. 김애영크리스티나 12.01 41
423 끊임없이 기도(불교진리) 최부섭세레자요한 11.29 34
422 11월 4째주 성령기도회 안내입니다~ 김애영크리스티나 11.25 70
열람중 대림시기 10:30 교중미사 시작전마다, “Alma Redemptoris Mater”를 들으시게 됩니다. 댓글1 덩슈웬율리아 11.24 240
420 기도의 힘을 믿지 않으면 하느님도 믿을 수 없는것 최부섭세레자요한 11.20 90
419 연중 제34주일 (온 누리의 임금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왕 대축일) 10:30 교중미사 특송 덩슈웬율리아 11.18 259
418 연중 제33주일 (세계 가난한 이의 날) 10:30 교중미사 특송 덩슈웬율리아 11.16 133
417 미사때 성가는 우리가 알아들을 수 있는 곡으로 했으면 좋겠습니다. 김대식베네딕도 11.15 200
416 11월 4일 성령 기도회 안내입니다. 김애영크리스티나 11.03 62
415 전삼용 요셉 신부님의 강론에서 최부섭세레자요한 10.20 150